default_setNet1_2

한교총 “인터콥, 반사회적 행동 중단ㆍ방역 협조하라”

기사승인 2021.01.14  03:03:24

이병왕 wanglee@newsnnet.com

공유
default_news_ad1
   
▲ 지난 7일 강영석 상주시장이 BTJ열방센터 정문에 직접 '일시 폐쇄' 안내문을 부착 중인 모습(사진: 상주시)

제2의 신천지 대구교회로 불리며 국민들을 분노케하고 있는 상주 BTJ 열방센터를 운영하는 인터콥선교회(이하 인터콥)에 대해, 사실상 한국교회를 대표하는 연합단체 한교총이 특단의 조치에 나섰다.

반사회적 행동을 중단하고 방역에 협조하라는 성명을 발표하는 한편, 인터콥을 불건전 단체로 규정하고 회원교단에 모든 교인들의 참여를 제한하고 금지시켜 줄 것을 요청한 것이다.

통상 3인의 대표회장 명의로 성명이나 입장문을 내던 한교총이었으나 이번에는 3인의 대표회장 및 주요 교단 총회장 9인으로 구성된 상임회장단 공동명의로 성명을 발표, 성명의 무게감을 더했다.

한교총은 성명에서 인터콥에 대해 “코로나19 팬데믹 상황에 직면하여, 감염확산을 막고 교회의 예배가 회복되기를 바라고 있는 가운데, 한국교회의 노력에 반하는 행동으로 사회적 물의를 일으키고 있다”고 책망했다.

또한 “코로나19 확산이라는 엄중한 상황 하에서 방역수칙을 위반하며 다중이 참가하는 집회를 진행하였고, 집회 참가자들로 인해 감염확산이 이루어졌으며, 참가자를 숨기고 감염검사에 응하지 않는 등 반사회적 행동을 보이므로 스스로의 믿음의 정당성을 훼손하고 있다”고 지적했다.

이어 지난 12일 열린 상임회장회에서 ‘인터콥은 불건전 단체로서 한국교회 교인들의 신앙을 위협할 수 있으므로, 모든 교인들의 참여를 제한하고 금지할 것을 회원교단에 요청’키로 결의했음을 알렸다.

그동안 인터콥에 대해 예장합동은 ‘참여금지’, 예장통합은 ‘예의 주시, 참여자제’, 기하성은 ‘참여금지’, 기성은 ‘예의주시, 경계대상’, 예장고신은 ‘불건전 단체로 보고 참여금지’, 예장합신은 ‘이단적 요소가 있으므로 참여 및 교류 금지’ 등을 결의했다.

한편, 국민건강보헌공단은 BTJ열방센터 단체 및 개인에 구상권을 청구키로 했다. 현재 기준 확진자 예상진료비 30억원 중 국민건강보헌공단 부담액은 26억원으로 추정된다. 하지만 방문자 2천797명중 67%가 검사를 받지 않은 상황이서 상금 청구액은 더 늘어날 것으로 보인다.

다음은 성명서 전문이다.

한교총 성명서

 "인터콥은 반사회적 행동을 중단하고, 방역에 협조하라"
 

한국교회는 코로나19 팬데믹 상황에 직면하여, 감염확산을 막고 교회의 예배가 회복되기를 바라고 있는 가운데, 한국교회의 노력에 반하는 행동으로 사회적 물의를 일으키고 있는 상주 BTJ 열방센터를 운영하는 인터콥선교회에 대하여 다음과 같이 성명한다.

1. 인터콥은 코로나19 확산이라는 엄중한 상황하에서 방역수칙을 위반하며, 다중이 참가하는 집회를 진행하였고, 집회 참가자들로 인해 감염확산이 이루어졌으며, 참가자를 숨기고 감염검사에 응하지 않는 등 반사회적 행동을 보이므로 스스로의 믿음의 정당성을 훼손하고 있다.

2. 한국교회 주요 교단들이 인터콥의 사역 방식에 대하여 심각하게 문제점을 지적하였고 최바울 선교사는 이의 개선을 약속하였음에도 불구하고, 개선되지 않고 있다. 그동안 인터콥에 대해 예장합동교단은 ‘참여금지’, 예장통합교단은 ‘예의 주시, 참여자제’, 기하성교단은 ‘참여금지’, 기성교단은 ‘예의주시, 경계대상’, 예장고신교단은 ‘불건전 단체로 보고 참여금지’, 예장합신교단은 ‘이단적 요소가 있으므로 참여 및 교류 금지’ 등의 결의를 통해 독선적인 이념과 폐쇄적인 활동에 대해 문제점을 지적해왔다.

3. 이에 한국교회총연합(한교총)은 상임회장회의(2021.1.12)의 결의로 “BTJ 열방센터를 운영하고 있는 인터콥이 코로나19 대응에 있어 반사회적 행태를 보이고 있는 점에 대하여 깊은 유감과 함께 개선을 촉구”하며, “인터콥은 불건전 단체로서 한국교회 교인들의 신앙을 위협할 수 있으므로, 모든 교인들의 참여를 제한하고 금지”할 것을 회원교단에 요청한다.
 

2021년 1월 13일
사단법인 한국교회총연합

 

대표회장 : 대한예수교장로회(합동) 총회장 소강석, 기독교대한감리회 감독회장 이 철, 대한예수교장로회(백석) 총회장 장종현

상임회장 : 대한예수교장로회총회(통합) 총회장 신정호, 기독교대한하나님의성회 대표총회장 이영훈, 기독교한국침례회 총회장 박문수, 기독교대한성결교회 총회장 한기채, 대한예수교장로회(고신) 총회장 박영호, 대한예수교장로회(개혁) 총회장 안성삼, 예수교대한성결교회 총회장 김윤석, 대한예수교장로회(합신) 총회장 박병화 대한예수교장로회(대신) 총회장 이상재

이병왕 wanglee@newsnnet.com

<저작권자 © 당당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