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오피니언 박예영의 북향민의 눈으로
‘사랑의 불시착’ 같은 나의 로맨스 이야기'사랑의 불시착'과 내가 경험한 북한(1)
  • 박예영
  • 승인 2020.02.24 10:07
  • 댓글 6
기사 댓글 6
  • 박혜연 2020-03-06 12:02:53

    박예영 전도사님 빨리 통일이 이루어질수있게 기도맨날하세요~!!!!!   삭제

    • 김디모데 2020-02-24 17:54:29

      강의도 잘해~
      노래도 기똥차게 잘해~
      리더십도 특별나~

      글도 매끄럽고 재밌게 잘써~
      팔방미인이심^^   삭제

      • 박혜연 2020-02-24 12:35:59

        박예영 선교사님~!!!! 지금 전빤스와 극우세력들때문에 위험할수있으니까 탈북민으로서 조심하셔야~!!!!!!   삭제

        • 최은희 2020-02-24 10:41:01

          넘넘 알흠다운 커플!!! 잘 잘 보았습니다~ 흐잉~♡   삭제

          • 신통방통 2020-02-24 10:27:21

            잘 읽었습니다!
            잘 보았습니다!
            넘 감사드려요!   삭제

            • ^지구정거장,인천,샬롬^ 2020-02-24 10:24:14

              미리 온 작은 통일을 살아내고 있는 두 분!
              '통일의 마중물'입니다
              실향민과,북향미 모두의 마음결을 어루만지는
              축복의 통로~   삭제

              Back to Top